• 최종편집 2019-10-15(화)

경기도의회 김원기 부의장 “경기북부지역 로컬푸드 매장 운영 활성화 필요성 강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20 13:5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기도의회 김원기 부의장 “경기북부지역 로컬푸드 매장 운영 활성화 필요성 강조!”
- 19일‘북부지역의 지리적 여건을 고려한 로컬푸드 매장 활성화 방안 연구’ 최종보고회 개최

190919 김원기 경기북부지역 로컬푸드 매장 운영 활성화 방안 정책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1).jpg

경기도의회 김원기(민주당, 의정부4) 부의장은 19일(목) 도의회 제1간담회실에서 ‘경기북부지역 로컬푸드 매장 운영 활성화 방안’을 위한 정책연구용역 최종보고회에서 “경기남부에 치중되었던 로컬푸드 매장 운영 중심에서 경기북부지역 로컬푸드 매장 운영 활성화 방안을 통해 지역 간 균형적인 로컬푸드 매장 활성화가 필요하다”고 힘주어 말했다.
이번 연구는 김원기 부의장이 제안하였으며, 경기북부지역의 로컬푸드 매장 현황 및 문제점 분석 등을 통해 생산자와 소비자가 원하는 로컬푸드 매장을 만들기 위한 미래지향적인 발전 방향을 마련하고자 지난 5월부터 신한대 산학협력단(김남용 교수)과 함께 연구를 진행해 왔다.
김원기 부의장은 “경기북부지역은 접경지역이 지니는 지역적인 특성 및 한계, 로컬푸드 인프라 부족 등으로 정책지원에 다소 아쉬운 점이 있었지만, 이번 연구 결과를 토대로 접경지역의 지리적 여건 극복, 운영의 문제점 분석, 친환경 인증 향상 등 소비자들의 신뢰를 향상시킬 수 있도록 하고, DMZ 청정 농산물의 판로 개척을 위한 로컬푸드 브랜드화, 로컬푸드의 군납활성화 연계 등 도(道) 차원에서 노력해야 할 정책 제안 등을 통해 남북 평화협력 시대를 대비한 경기북부지역만의 특색있는 로컬푸드 매장 활성화를 위한 심도 있는 연구가 이뤄진 것 같다”고 전했다.
또한 김 부의장은 “앞으로도 장기적인 로드맵을 수립해 정책대상 집단의 네트워크 활성화 등을 통해 로컬푸드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조례를 개정하는 등 정책 지원뿐만 아니라 경기도 농민들의 농가 소득 확대를 위해 의회 차원에서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오늘 최종보고회가 개최되기 까지 ‘경기북부지역 로컬푸드 매장 운영 활성화’라는 하나의 목표를 향해 로컬푸드 관련 정책 추진부서인 경기도 농식품유통과와 소관 상임위인 경기도의회 농정해양위원회, 그리고 입법정책담당관 관계자가 용역추진 기관과 삼위일체가 되어 다양한 의견을 개진하는 등 상호 협력을 통한 공존의 노력을 함께 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854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의회 김원기 부의장 “경기북부지역 로컬푸드 매장 운영 활성화 필요성 강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