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3-31(화)

강하면 항금리 홰동화제 행사 취소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31 14: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강하면 항금리 홰동화제 행사 취소
 - 항금리 추진위원회, 지난 30일 홰동화제 행사 취소 결정

 양평군 강하면 항금리 홰동화제 추진위원회가 지난 30일 긴급 대책회의를 열고 2020년 강하면 항금리 홰동화제 취소를 결정했다.
 이는 지난해 12월 중국 우한시에서 발생한 바이러스성 호흡기 질환인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확산되고 있어 범 정부차원의 대응 정책에 참여하고 주민안전을 위해 행사를 취소한다.
 

01 양평군청전경.JPG

 
이주희 추진위원장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는 돼지열병이나 구제역 등의 동물 전염병이 아닌 사람사이의 전염을 거쳐 대규모로 확산되는 전염병이다.”라며, “마을 주민의 안전과 범 정부차원의 대응 정책에 참여하기 위해 행사를 취소했다.”고 말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는 직접적인 치료방법이 없으므로 예방이 필수적이다. 질병관리본부는 예방을 위해서는 외출 전후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손을 자주 씻을 것과 외출시 위생 마스크를 착용하여 호흡을 통한 전염을 예방하도록 권고하고 있다. 사람이 밀집한 지역을 피하고, 기침이나 재채기를 하는 호흡기 질환의 사람에게서 속히 멀어져야 하며 귀가 후에는 외출시 복장을 벗어 세탁해야 한다.

태그

전체댓글 0

  • 3546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강하면 항금리 홰동화제 행사 취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