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14(일)

한국외식업중앙회 양평지부, 영업시간 제한 철폐 요구 1인 시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9.01 11:1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한국외식업중앙회 양평지부, 영업시간 제한 철폐 요구 1인 시위

한국외식업중앙회 양평지부 (지부장 고기섭) 9월1일 양평군청 정문 앞에서 영업시간 제한 철폐 등을 요구하는 1인 시위에 나섰다.

untitled.png

 

한국외식업중앙회 양평지부는" 지난  23일부터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가 2주간 연장돼 영업 직격탄을 2주간 더 맞게 됐다"며 "외식업 사업장의 피해는 지속되고 영업손실은 커질 수밖에 없는 비참한 상황에 놓였다"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또 거리두기 4단계를 연장한다면 우리 외식업은 무너질 것"이라며 "정부는 '위드 코로나' 시대를 맞아 소상공인을 고려한 정책에 적극적으로 대처하라"고 촉구했다.

 

한편 외식업중앙회는 "정부와 국회는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에 따른 영업손실 규모가 커지는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고려해 실질적이고 피부에 와 닿는 영업손실 보상금 추가 재원 마련에 당장 착수하라"고 요구했다.

또 "감염 확산에 큰 영향을 주지 않는 영업시간 제한을 속히 철폐하라"고 주장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167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국외식업중앙회 양평지부, 영업시간 제한 철폐 요구 1인 시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