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08(화)

윤광신 전 도의원 군수 출마선언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3.17 13: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윤광신 전 도의원  군수 출마선언

윤광신 전 경기도의회 의원이 17일 오전 군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는 6.1 동시지방선거에 양평군수로 출마하겠다고 선언했다.
윤 전 의원은  출마의 변에서  '군민과 함께 잘사는 양평', '사람이 사람 대접을 받는 양평'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윤 전 의원은 이날 "20대 대선 승리에 힘입어 양평도 정권교체를 통해 잘 사는 양평군을 만들기 위해 저 윤광신이 군수가 되기 위해 이 자리에 섰다" 고  밝혔다.


또한 "군민은 행복하기 위해 존재한다. 자신은 '행복한 양평'과 '돈 버는 양평', '살맛나는 양평'을 실천하는 군수가 돼 군민을 섬기는 군수가 되겠다"는 소신을 밝혔다. 


대표 공약으로 "단월면과 청운면에 각각 샘물공장을 설립해 일자리 200여 개를 창출하는 한편 1일 5억 원, 연간 1,800억 원으로 예상되는 매출에서 나온 수익금을 각 가정에 연간 150만원씩 환원하겠다"고 했다.

 

1647485035_23535_1.jpg


윤 전 의원은  "오직 군민 만 바라보고 군건한 마음과 두둑한 배짱으로 자신이 밝힌 공약들을 실천해 나가겠다"며 "43년 간 좌고우면하지 않고 보수당 외길을 걸어온 자신에게 기회를 달라"고 당부했다.  

   

끝으로 "43년간 좌고우면하지 않고 보수당 외길을 걸은 저 윤광신에게 기회를 주십시오! 전 양평군 대표 의원, 경기도 안보 특위 위장 등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행복한 양평’‘돈 버는 양평’ ‘살맛 나는 양평을 기본으로 공약을 실천하고자 합니다."마무리 했다.

<윤광신 양평군수 출마의 변 전문> 

 

'돈 버는 양평’ ‘살맛 나는 양평

존경하는 양평군민 여러분! 양평의 등대 언론인 여러분!

20대 대선에서 열정적으로 지지해 주신 양평군민 여러분께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양평군 본부장으로서 군민 여러분께 다시 한번 감사의 말씀드립니다.

우리 국민과 양평군민들은 문재인 정권과 더불어민주당에게 엄중하고 준엄한 심판을 했습니다. 20대 대선 승리에 힘입어 양평도 정권교체를 통해 잘 사는 양평군을 만들기 위해 저 윤광신이 군수가 되기 위해 이 자리에 섰습니다.

 

정과 사랑을 드리는 양평군민 여러분!

저 윤광신은 중학교 2학년 때 옆 집의 양계장의 일을 도와주고 일의 대가로 병아리를 받아 정직하게 키워 닭을 만들고 닭을 팔아 돼지를 사고 돼지를 키워 소를 사서 자수성가한 전형적인 양 평촌놈입니다. 땀 흘리지 않고 번 돈은 내 돈이 아니라는 신념으로 정직하게 땅을 갈아 한 푼 한 푼 재산을 일 군 성실한 일꾼입니다.

 

제가 경청한 양평군민들의 목소리는 먹고사는게 너무 힘들다. 일자리가 없다. 우리 자식들의 희망과 미래가 없다. 보다 근본적인 양평군의 정책이 없다.’라는 절망과 자조 섞인 목소리를 들으며 깊은 책임감과 양평군민을 위한 사명감을 더욱 깊게 갖게 되었습니다.

 

제가 수 십 년간 양평군민과 호흡하고 함께한 것을 군민과 함께 하고 잘사는 양평과 사람이 사람답게 대접받을 수 있는 양평군을 만들고자 이 자리에 섰습니다.

 

군민은 행복하기 위해 존재합니다. 저는 3가지 행복한 양평’‘돈 버는 양평’ ‘살맛 나는 양평을 기본으로 공약을 실천하고자 합니다

 

첫째 규제 완화입니다. 규제 개선 만 외칠 게 아니라 규제를 역이용한 발전방향을 찾고자 합니다. 규제 개선과 규제 속에서 가능한 발전전략 병행 추진겠습니다. 양평군의 중첩된 규제를 풀고자 중앙정부와 지속적인 대화를 할 것이고 김선교 국회의원을 보좌하여 눈에 보이는 성과를 보여 주겠습니다.

 

둘째 경제 부분으로 생수과를 신설하여 양평 청정 샘물 공장을 설립하여 1년에 1가구당 150만 원씩 지급하겠습니다. 물은 생명의 시작입니다.

양평군은 1,000만 서울 인구와 1,100만 명의 소비 도시가 있습니다.

1공장은 단월에 2공장은 청운에 설치하여 1일 판매량 25t50대씩 15억 원 매출을 연간으로 환산하면 1년에 약 1800억 원의 매출이 예상되고 공장 가동을 통해 약 200개의 일자리 창출이 예상 됩니다. 수입금 전액을 군민에게 돌려주겠습니다.

 

셋째 관광분야로 양평-용문산 간 케이블카 설치입니다.

아시아에서 제일 긴 케이블카를 양평의 랜드마크로 만들 것입니다..

쉬자 파크-백운봉-상원사-용문사까지 10km 건설을 위해 3000억 원의 예산이 투입되는 케이블 사업에 국. 도비 및 민자를 유치할 것이며 4년 임기 내에 마무리하겠습니다,

남한강(개군,양평,옥천,양서)과 북한강(서종,양서)에 호화 유람선과 제트보트를 을 운영하겠습니다.

 

넷째 12만 인구가 사는 한복판 도심에 총탄이 나르고 폭탄이 터지는 곳은 전쟁지역 말고는 지구상 어디에도 없습니다. 5년 내에 신애리 사격장을 폐쇄하겠습니다. 130만여 평의 사격장 폐지 후 양평군 유지 매각해서 추정금액 3천억 원을 군민에게 돌려드리겠습니다.

 

다섯째 교통분야로 용문-용문사-단월-청운 전철역 신설과 양근 대교를 건설하여 강상-강하 4차선 확포장 공사 실시하고 강하-양서 간 교량 설치 600억 원, 양평-여주 간 4차선 도로 12km 확포장 실시

 

여섯째 도시가스망 확충, 친환경 에너지 보급하겠습니다. 도시가스 미설치 읍. 면지역 신설 도시가스 설치

 

일곱 번째 일자리 창출로서 12개 읍면 무공해 농공단지 유치

 

저 윤광신이 군수가 되면 여당 야당 편 가르기를 하지 않겠습니다.

윤광신이 군수가 되면 우리 모두 양평당의 당원입니다.

 

저는 오직 군민만 바라보고 굳건한 마음과 두둑한 배짱으로 소신껏 공약을 실천하겠습니다.

 

43년간 좌고우면하지 않고 보수당 외길을 걸은 저 윤광신에게 기회를 주십시오!

전 양평군 대표 의원, 경기도 안보 특위 위장 등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행복한 양평’‘돈 버는 양평’ ‘살맛 나는 양평을 기본으로 공약을 실천하고자 합니다.

임기가 끝난 후 군민을 사랑한 군수로, 양평군민을 섬긴 군수로 남고자 합니다.

 

감사합니다.

 

2022317일 전경기도의원 윤광신


태그

전체댓글 0

  • 3757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윤광신 전 도의원 군수 출마선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