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9(월)

강하면, 수해복구를 위한 성금 잇따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8.19 20:2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강하면, 수해복구를 위한 성금 잇따라
 - 강하면주민자치센터, 강하테니스클럽, 거량건설(주), 개인기탁자(주계언·임삼임) 등 이재민 일상 회복을 위한 성금 400만 원 기부


양평군 강하면(면장 김석만)에서는 집중호우에 따른 수해 피해복구와 이재민 돕기를 위한 온정의 손길이 잇따르며 주변을 훈훈하게 하고 있다.
지난 8일과 9일 이례적인 집중호우로 많은 주택과 상가가 침수로 피해가 큰 가운데 강하면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최성숙), 강하테니스클럽(회장 이원호), 거량건설(주)(대표이사 성기정), 개인기부자(주계언·임삼임)가 집중호우 피해복구에 써달라며 각 100만 원씩, 총 400만 원을 기탁했다.
최성숙 위원장은 “집중호우로 삶의 터전을 잃은 이재민들이 조금이라도 빨리 일상으로 돌아가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김석만 강하면장은 “수해복구를 위해 따뜻한 손길을 전달해 주신 기탁자분들께 깊이 감사드린다”라며, “따뜻한 손길이 이재민분들에게 온전히 전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이번에 전달된 성금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본 지역의 복구와 이재민을 돕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8336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강하면, 수해복구를 위한 성금 잇따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